Monthly Archives: September 2013

ADHD 어린이들 학교까지 혼자가게 하기

아이들이 학교까지 걸어가는것은 자신의 삶의 무대와 반응을 하게 하면서 뇌에 도움이 되는것은 사실입니다. 이와 관련 걸어서 학교에 가게 하면 분명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ADHD) 아동들에게도 도움이 되긴 합니다. 그러나 그 과정에서 다른 돌출 행동들의 발생도 가능합니다. 풍선효과 처럼 말이죠. 다른 부분이 개선되면 다른 부분에 문제가 나오는 현상 말입니다. 따라서 부모들은 적절하게 뒤를 따라간다든지 하면서 관리형으로 혼자 학교까지 가게 하는 방법을 사용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Continue reading →

성인 ADHD 열정과 명상으로 해결

어린이 때의 ADHD가 그대로 성인이 되면서 함께 성장해 성인 ADHD도 증가하고 있다.   전두엽의 성장과 함께 과잉 행동등은 어느정도 통제 되지만 업무와 관련 ADHD의 특징이 업무 실수와 업무 능력 결여로 나올 수 있다는 문제가 있다. 예를 들어 필요한 물건을 자주 잃어버리거나 외부 자극에 의해 쉽게 정신을 뺏앗기는 ADHD의 성향은 그대로 업무의 잦은 실수로, 그리고 다른사람의 말을 경청하지 못하거나, 과제나 주어진 업무를 끝까지 완수하지 못하는 성향과 지속적인 정신집중이 필요한 공부나 서류 작성을 회피하는 것은 업무 성과를 낮게 하는 …

Continue reading →